+Kind depersonalization

kin_420

+ 상냥한 이인증
Artist: 조세민 Cho Semin
Title: Kind depersonalization
Medium: C-print on Canvas
Size: 100cmX80cm
Date: 2015

note:
良性分裂 / やさしい離人症
이 곳도 저 것도 낯선 세상에서 나마저도 낯설다. 무슨 말인지 못 알아듣겠지만 상냥해서 다행이다.

This is a unique website which will require a more modern browser to work!

Please upgrade today!